블로그 이미지
자신의 단점을 메꾸는 것을 단(鍛)이라 하고 자신의 강점을 갈고 닦는 것을 련(鍊)이라 하여, 두가지를 합친 것을 단련이라고 부른다. 붕대마음

카테고리

전체목록 (657)
참고사이트 (8)
Goal (4)
Travel (10)
My Life (99)
Game (35)
Game Review (7)
Game Plan (0)
Books (5)
English (1)
Optimizing (12)
Study (214)
유용한 것들_etc (44)
유용한 것들_func (20)
Unity (48)
Unreal (87)
작업장 (54)
RenderMonkey (6)
정리요망 (1)
따라잡기 시리즈 (0)
링크용 (0)
Total333,073
Today61
Yesterday50

책 제목 : 유튜브 동영상 편집 with 프리미어 프로

저자 : 하지원

출판년도 : 2018.11.30




작년에 아이가 태어나면서 사진도 많이 찍고 동영상도 많이 찍었다.

그렇게 차곡차곡 모으다 보니 어느새 용량도 많아지고 예쁘게 편집해서 보여주고 

자랑하고 싶은게 아빠의 마음!

그래서 내 손으로 동영상을 편집하기 위해 이 책을 골랐다.


우선 이 책이 어떤 책인지에 대한 리뷰는 이 동영상이 가장 잘 말해준다.

무려 저자가 직접하는 책 리뷰다.




책 구매에 있어 고민 중 이라면 위 동영상의 저자 리뷰를 통해

이 책이 나에게 도움이 될 책인지 아닌지를 판단 하는것도 좋은 방법이다.


책의 제목을 보면 3가지 단어가 보인다.

"20일 완성", "유튜브", "프리미어 프로"

이 책은 초보자의 프리미어 프로를 통한 동영상 편집에 초점이 맞춰져 있다.


저자가 대상으로 하는 독자는 위와 같다.

짧게 말하자면 동영산 편집 입문자를 위한 책이다.



입문자용 책 답게 이 책을 어떤식으로 활용해야 하는지에 대한 내용이 있다.

책 구성에 대한 활용과 책을 통해 학습하는 방식 및 계획이 잘 나와있다.


책의 내용을 살펴보면...

목차 열기


처음으로 할 일은 동영상 편집을 위한 프로그램들을 설치하는 것이다.


프리미어 프로의 설치는 직관적, 외국예저 학습, 실무 적용등의 이유로 영문판을 추천한다.

그리고 최신 코덱, 자막을 위한 폰트를 설치한다.


그리고 실제로 책 내용을 "들어가기전"에 유튜버가 되고 싶은 크리에이터를 위한 안내서가 있다.

동영상 제작을 시작하기 위한 마음가짐, 멋진 동영상을 만들기 위한 카메라 준비, 

렌즈 모델명 보는 법, 나만의 동영상 촬영하기 에 대해 다룬다.


어떤 동영상을 만들 것인지, 어떻게 만들어야 잘 만드는 것인지, 

영상에서 사용되는 필수 지식들, 촬영을 위한 카메라 선택을 위해 고려해야 하는 부분들,

촬영을 위한 계획과 구도잡는법 등에 대해 다룬다.


설명을 읽다보면 저자는 단순히 입문자에게 간단한 편집기술을 익히길 요구하는게 아니라

동영상편집에 대해 좀 더 진지하게 깊이있게 생각해보길 바라는 것 같다.


앞의 책을 보기 위한 준비들, 들어가기전 알아야 하는 개념들을 제외하고 

동영상 편집을 다루는 내용부터 1일차 이다.

1일차 ~ 5일차는 프리미어 프로를 사용하여 동영상 편집의 기본적인 내용을 다룬다.


처음일 수 있는 프리미어 프로 라는 툴에 대해서 세세한 설명과 간단한 편집기능을 테스트 한다.

컷 편집, 자막 삽입, 타임라인으로 볼륨 조절하기, 장면이 자연스럽게 전환할 때 많이 사용하는 트랜지션 효과, 

실제 동영상 파일로 제작하기 등을 설명한다.


책의 내용이 그림으로 설명이 잘 되어 있어서 프리미어 프로를 처음 사용하는데도 따라하는데 어렵지는 않았다.

중간중간에 개념에 대한 설명도 곁들여 있어서 이해를 돕는 부분이 좋았다.


여기까지가 기본적인 프리미어 프로의 기능을 단순히 사용하는 것이었다면 두번째 파트인 6일~15일 학습 내용은

동영상을 좀 더 원하는 대로 꾸밀 수 있도록 프리미어 프로의 기능을 활용하는 방법을 알려준다.


극장에서 마지막에 나오는 크레딧롤, 확대 및 축소를 이용한 애니메이션 효과, 

화면을 분할해서 여러개의 화면을 만드는 법, 동영상을 더욱 다채롭게 하기 위해 폰트가 아닌 이미지를 추가하는 법,

원하는 색으로 배경을 칠한다던지, 영화등에서 많이 봤던 모션블러에 의한 화면전환 효과등

프리미어프로를 좀 더 활용해서 영상을 다채롭게 만드는 방법들에 대해 설명한다.


티비에서 보면 신기했던 한 화면에 똑같은 두사람이 나오는 장면,

뉴스에서 자주 볼 수 있는 걸어다니는 사람의 얼굴에 모자이크 처리하는 방법 등

재미있고 흥미로운 주제가 많다.





책을 읽으면서...

이 책은 정말 입문자를 위한 책이다.

책 내용도 그렇지만 책의 디자인도 그렇고, 책의 내용의 배치도 그러하며, 책의 짜임새도 그렇다.

처음부터 끝까지 입문자에 대한 배려가 엿보인다.


프리미어 프로라는 툴이 어렵게 다가오지 않도록 최대한 쉽게 설명하고, 그림을 많이 삽입하고

따라하는데 있어 어렵지 않게 배려하였다.

그리고 실제 많이 접해본 장면들을 예제로 채택하여 흥미를 유발시킨다.

책의 구성도 쉽게 다가갈 수 있도록 20일 완성으로 하여 학습방법을 먼저 제시해 준다.


동영상 편집에 대해, 또는 프리미어 프로에 대해 처음 발을 내딛고자 한다면 좋은 동반자가 되어 줄 것이다.



Reference Link

- 저자의 책 소개 리뷰

- 저자의 유튜브 영상들

- 프리미어 프로 설치 

- 책 예제 다운로드


Posted by 붕대마음

책 제목 : 파이썬 웹 프로그래밍

저자 : 김석훈

출판년도 : 2018.08.17




처음 파이썬이라는 언어를 접해봤었던게 15년전 대학생 때 였다.

당시 파이썬으로 처음 만들었던 프로그램이 메일보내기 프로그램이었는데

그 이후로 수많은 프로그래밍 언어를 접하다 최근에 다시 파이썬을 접하게 되었다.


요즘 한국에서도 코딩교육이 유행하고 있고 시작 언어로 파이썬을 많이 사용하고 있다.

그만큼 파이썬은 예전보다 더 인기를 얻고 있다.


그 이유는 아마 파이썬의 심플함과 간단명료함, 확장성 등에 있지 않을까?.


나는 책을 구매할 때 필자가 생각하는 독자층을 꼭 확인한다.

책을 이해 할 깜냥이 안되거나, 수준에 맞지 않는 책은 피해야 한다.

이 책의 주 독자층은 "파이썬 문법을 공부 한 후 웹프로그래밍을 배우려 하거나, 다른 언어로 

웹 프로그래밍을 하다가 파이썬으로 전환하고자 하는 개발자"이다.




책의 내용을 살펴보면...

웹 프로그래밍에 대한 기본 개념부터 장고에 대한 소개와 활용, 웹 서버 연동 등을 다룬다.

책의 정확한 목차는 아래와 같다.


책의 목차

열기



파이썬 웹 프로그래밍을 시작하기 위해 1장에서는 웹 프로그래밍에 대한 기본적인 이야기를 다룬다.

웹 프로그래밍이란 무었인지, 웹 클라이언트 테스트, HTTP 프로토콜과 URL 등의 간단한 개념을 이야기 한다.


그 후 웹 프로그래밍의 원리를 이해하기 위해 웹 라이브러리에 대해 다룬다.

웹 라이브러리의 구성부터 시작해서 웹 클라이언트 라이브러리, 웹 서버 라이브러리, CGI/WSGI 라이브러리에 대해 설명한다.


3장부터가 본편이라 할 수 있을 것 같다.

파이썬장고를 설치한다.


개발 실습을 위한 준비를 마친 후 장고 웹 프레임 워크에 대해 간단히 설명하고 프로젝트를 만들어

장고에서의 애플리케이션 개발 방식과 원리에 대해 살펴본다.


그 이후 장에서는 본격적으로 실무를 위한 기본 학습을 시작한다.

장고에 익숙해 지기 위해 장고의 기능중 중요한 기능들에 실습형식으로 설명하고 

새로운 애플리케이션를 만드는 방법과 프로젝트  첫 페이지를 만드는 방법에 대해 설명한다.


6장부터는 앞의 장에서 실습하면서 만든 웹 애플리케이션을 실제 서비스 하기 위한 

웹서버 연동 원리에 대해 설명한다.



책을 1장부터 쭉 읽다보면 어느새 웹에대한 기본 개념을 이해하고,

파이썬 문법들이 익숙해 지고, 애플리케이션을 만들고, 웹 서버와 연동까지 하게 되고,

파이썬 개발에 재미를 느끼게 된다.






책을 읽으면서...

각 챕터의 시작 부분에 현재 챕터에서는 어떤 내용에 대해 말할 건지 목차를 적어두었다.

이 덕분에 현재 챕터에서 어떤 내용이 나올 것인지 미리 예상할 수 있다.


"NOTE" 는 책을 읽는 도중에 추가적인 이해를 돕는다.

필자의 세심한 배려가 느껴진다.


이 책은 위에서 말했듯이 파이썬 입문서는 아니다.

파이썬으로 웹 프로그램을 만들기 위한 프레임 워크로 빠르게 배우고 쉽게 사용하기 위해 장고(Django)를 선택했다.

파이썬을 잘 활용하는 이를 위한 활용서라고 볼 수 있다.



이 책은 이번에 처음 출시된 책이 아니라 2015년도에 출간된 책의 개정판이다.

그만큼 기존의 책의 내용들을 다듬고 보강해서 출간된 책 이기에,

책 내용이 군더더기 없이, 잘 정돈되어 있다.

난이도 자체는 어렵지 않은 편이지만 내용자체가 가볍거나 하지는 않다.

그리고 코드마다 붙어있는 필자의 설명 역시 잘 되어 있는 편이다.


파이썬을 활용해 보고 싶거나, 웹 프로그래밍에 익숙해 지고 싶다면 이 책으로 연습하길 추천한다.






Reference Link

고 공식 홈페이지

책 소개 및 목차, 예제소스



Posted by 붕대마음

최근에 달린 댓글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