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자신의 단점을 메꾸는 것을 단(鍛)이라 하고 자신의 강점을 갈고 닦는 것을 련(鍊)이라 하여, 두가지를 합친 것을 단련이라고 부른다. 붕대마음

카테고리

전체목록 (676)
참고사이트 (8)
Goal (4)
Travel (10)
My Life (110)
Game (35)
Game Review (7)
Game Plan (0)
Books (5)
English (1)
Optimizing (12)
Study (219)
유용한 것들_etc (45)
유용한 것들_func (20)
Unity (48)
Unreal (87)
작업장 (54)
RenderMonkey (6)
정리요망 (3)
따라잡기 시리즈 (0)
링크용 (0)
Total378,619
Today38
Yesterday162

개인 플레이 의견입니다.

게임 플레이 기간 : 중간에 몇번 접고..계정한번날려먹고....대략 3년전에 처음 해 본듯.

현재 게임 레벨 : 87


게임 시작 하게 된 이유 : 

- 그래픽이 내가 좋아하는 그래픽 (판타지 시대의 다크한 느낌)

- PC게임에서의 네임벨류

- 드래곤이 등장한ㄷ


게임 하면서 느낀 점

- 스테이지가 갑자기 확확 어려워짐.

- 보석을 너무 안줌. 얻을수 있는 통로도 몇개 없음. 그냥 돈주고 사는게...

- 전투방식은 자동턴제, 주 컨텐츠는 메인퀘스트와 pvp


불편한 점 

- 게임 자체가 로딩이 느림

- 도감(갤러리) 보다가 피 토함. 느림.


좋았던 점

- 그래픽과 케릭터들이 취향저격임.

- pvp에서 매번 특정 영웅의 강화가 이벤트 식으로 발동한다.

  일반적으로 우리나라게임에서는 pvp에 특정 영웅 제한 같은 개념을 많이 두는데

   이 게임은 제한이 아닌 특정 영웅 능력치 상승개념을 둔다. 

   그래서 많은 영웅들을 다 키우게 하는 동기를 부여한다.


아쉬운 점

- 게임 방식이 너무 한정되어있음

- 즐길 컨텐츠가 너무 적음

- 그냥 노가다

- 케릭터들이 태생의 한계가 있다. (진화같은건 없음)


애매한 점

- 룬이 효율 시간이 너무 짧음. 자주 나오기는 하지만....

- 진화가 없는게 과연 좋은걸까?

- 사람이 너무 없음

- 전투시 자동말고 수동도 넣으면 정말 좋지 않을까...왜!!! 자동만 되게 한건지..


참고 부분

- 딱히 없음

'Game Review' 카테고리의 다른 글

문명에 서다  (0) 2017.04.16
삼국 블레이드  (0) 2017.01.22
히어로즈 오브 드래곤에이지 (heroes of dragon age)  (0) 2017.01.02
리터너즈 (Returners)  (0) 2017.01.01
zombie sweeper  (0) 2016.02.15
puzzle saga  (0) 2016.02.15
Posted by 붕대마음

댓글을 달아 주세요

최근에 달린 댓글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